이번 강좌는 Bind 9를 이용해서 네임서버를 구축하는 과정을 다루고 있다. 인터넷의 시작은 우리가 브라우저에 도메인을 입력하면서부터 시작된다. 그만큼 네임서버는 인터넷 서비스에서 중요한 역할을 하고 있다. 본 강좌는 깅승영님의 Powered by DNS와 김정균님의 Name Server(BIND9)에서 많은 도움을 받았다. 부족한 부분은 위의 문서를 참고하면 많은 도움이 될것이다.

+목차



1. 설치전 주의사항
2. 설치환경
3. 설치전 준비사항
4. Bind 9설치(Source 설치)
5. Bind 9설치(RPM 설치)
6. Caching Name Server 테스트
7. 설정 화일
8. 도메인 셋팅 #1
9. 도메인 셋팅 #2
10. inverse domain 설정
11. 주네임서버와 보조 네임서버 연동
12. Bind 9의 시작과 종료
13. Bind 9의 고급옵션과 기능 #1
14. Bind 9의 고급옵션과 기능 #2
15. Cache화일 생성하기
16. Dynamic Update
17. nslookup를 이용한 네임서버 점검
18. Authoritative answer & Non-authoritative answer
19. Bind 9 에러 메시지
20. 설치를 끝내며

+설치환경



주 네임서버(192.168.0.10)
Model: LG IBM eServer X330
CPU : Intel Pentium III 1.13Mhz
RAM: 256M
HDD: SCSI IBM 18.2G
OS: Redhat Linux 7.3(서버모드 설치)
Kernel: 2.4.18

보조 네임서버(192.168.0.11)
Model: LG IBM eServer X330
CPU : Intel Pentium III 1.13Mhz
RAM: 256M
HDD: SCSI IBM 9G
OS: Redhat Linux 7.3(서버모드 설치)
Kernel: 2.4.18

+설치전 준비사항



설치에 앞서 간단히 현재 인터넷 상의 도메인 체계와 IP에 관해서 알아보고 넘어가자. 인터넷상에서 사용되는 도메인은 전세계적으로 고유하게 존재하여야 하므로 공통적으로 정해진 체계에 따라야하며, 임의로 변경하거나 생성할 수 없다.

인터넷상의 모든 도메인은 "." 또는 루트(root)라 불리는 도메인 이하에 아래 그림과 같이 나무를 거꾸로 위치시킨 역트리(inverted tree) 구조로 계층적으로 구성되어 있다. 루트도메인 바로 아래의 단계를 1단계 도메인 또는 최상위 도메인(TLD, Top Level Domain)라고 부르며, 그 다음 단계를 2단계 도메인(SLD, Second Level Domain)이라 부른다.



위의 그림에서 보면 알 수 있듯이 도메인이름이란 특정 도메인의 위치를 나타내기 위한 경로를 말한다. 이제는 도메인 체계에 대해서 대충 감이 잡힐 것이다.

그럼 이제 네임서버의 역할이 무엇인지 알아보자. 현재 우리가 사용하는 인터넷 서비스는 숫자로된 IP주소와 영문자로 된 도메인이름이 있다. 하지만 컴퓨터가 이해하는 IP주소는 사람이 기억하기 어렵기 때문에 사람이 이해하기 쉬운 도메인이름을 사용하게 되었다. 따라서 이러한 도메인이름을 사용하기위해 도메인이름을 컴퓨터가 이해할 수 있는 IP주소로 변환해주는 과정이 필요하게 되는 것이다. 이렇게 도메인이름을 IP주소로 바꾸어주는 것을 도메인 네임서비스라고 하며, 이러한 역할을 해주는 것을 네임서버라고 한다.

+Bind 9설치(Source 설치)



네임서버에 관해서 어느정도 감이 잡힐 것이다. 이제 네임서버 운영을 위한 Bind를 설치해 보자. 설치는 리눅스에서 RPM방식과 Source설치 두가지 방식으로 진행을 할 것이다. 물론 Bind 9버전은 윈도 플렛폼용도 있다. 하지만 윈도에서 Bind설치하는 사람이 별로 없을 것 같아서 여기서 설명하지는 않겠다.

이제 Bind 9의 소스를 구해보자 Bind 9의 소스는 http://isc.org/products/BIND에서 구할 수 있다. 최신 버전인 Bind 9.2.2버전을 다운 받아 보자. 다운받은 소스화일을 적당한 디렉토리에서 압축을 해제 한다.

[root@localhost]#

[root@localhost]# tar xvfz bind-9.2.2.tar.gz
[root@localhost]# cd bind-9.2.2



소스 설치라고 어려워 할 것없다. 무지 간단하다. 만약 자신이 없다면, RPM설치를 권장한다. 압축을 해제 했으면 이제 설치를 해보자.

– 주의사항 –
1. 설치전에 OpenSSL을 업그래이드 시켜 준다. 필자는 레드헷 7.3에서 설치하다 OpenSSL에러가 나서 up2date로 업그래이드 시켜 줬다. 아래와 같은 에러나 나면서 0.9.6e이상 버전을 요구하는데 그냥 up2date로 업그래이드 시켜 줬더니 openssl-0.9.6b-32.7버전으로 교체 되면서 이상없이 설치가 되었다.

configure: error: you need OpenSSL 0.9.6e/0.9.7-beta2 (or newer): CERT CA-2002-23

[root@localhost]#

[root@localhost]# up2date openssl
설치전에 rhn에 등록이 되어있어야 된다.



2. configure전에 소스화일에서 pid폴더를 변경해줘야 된다. 디폴트로 /var/run/named.pid이나 퍼미션 에러로 생성이 안된다. /var/run/named/named.pid로 변경해주자.

[root@localhost]#

[root@localhost]# vi bin/named/include/named/globals.h
run/named.pid/ -> /run/named/named.pid
run/lwresd.pid -> /run/named/lwresd.pid



위의 설정을 다 끝마쳤으면 이제 Bind를 설치해 보자. 아래는 configure옵션이다. 필자는 아래와 같은 옵션으로 설치했지만, 거의 디폴트로 설정이 되어있기 때문에 그냥 옵션없이 configure만 해도 상관이 없다. 특별한 이유가 없다면 아래의 설정으로 설치하기를 권장한다.

[root@localhost]#

[root@localhost]# ./configure –prefix=/usr/local/bind –sysconfdir=/etc
–localstatedir=/var –mandir=/usr/share/man
–with-openssl –with-libtool –disable-ipv6
[root@localhost]# make; make install



설치는 위의 과정만으로 Bind 9의 설치는 끝이 났다. 이제 네임서버 운영을 위한 설정을 해보자. 처음부터 도메인 셋팅하고 할려면 에러나면 힘이 든다. 우리는 단순히 caching역활을 하는 설정을 먼저 해보고 도메인 셋팅을 해보도록 하자.

caching nameserver란 단순히 사용자들의 쿼리에 대한 답변만 보내 주는 서버이다. 다행이도 caching역활에 필요한 설정화일들이 rpm으로 패키징 되어있다. 필자는 그냥 rpm패키징화일을 사용하기로 했다. 물론 직접 작성해서 사용해도 상관은 없다.

RPM으로 설치 하려면 아래와 같이 입력하면 된다. 설치시 의존성에 걸리기 때문에 –nodeps옵션으로 설치한다. caching-nameserver-7.2-1.noarch.rpm설치시 caching역활에 필요한 기본 파일들이 설치가 된다. /var/named의 내용들과 /etc/named.conf화일들이다. 위의 파일들은 직접 작성해도 작동하는데 크게 무리 없다.

[root@localhost]#

[root@localhost]# rpm -Uvh –nodeps ftp://rpmfind.net/linux/redhat/7.3/en/os/i386/RedHat
/RPMS/caching-nameserver-7.2-1.noarch.rpm



이제 dnssec-key를 생성해 보자. bind 9의 가장 큰 변화는 dnssec-key를 이용한 인증과 업데이트이다. dnssec-key에 관한 내용은 뒤에서 애기하겠다. 일단 cashing역활을 위해 기본 설정만 해보자.

[root@localhost]#

[root@localhost]# /usr/local/bind/sbin/rndc-confgen > /etc/rndc.conf
[root@localhost]# cat /etc/rndc.conf
key "rndc-key" {
        algorithm hmac-md5;
        secret "PSYc3s2THUqOK8qV65Jm9w==";
};

options {
        default-key "rndc-key";
        default-server 127.0.0.1;
        default-port 953;
};

위의 내용중에 key부분을 복사해서 입력한다.

[root@localhost]# vi /etc/rndc.key
key "rndc-key" {
        algorithm hmac-md5;
        secret "PSYc3s2THUqOK8qV65Jm9w==";
};

굵은 글씨로 표시된 rndc-key부분은 사용자 설정으로 변경을 해도 상관은 없으나 아래 파일에서
도 변경을 해줘야 된다. key부분의 secret는 생성할 때마나 랜덤하게 암호화 되어 변경이 된다.

[root@localhost]# vi /etc/named.conf
controls {
        inet 127.0.0.1 allow { localhost; } keys { rndc-key; };
};



이제 Bind 9의 운영을 위한 유저와 소유권 설정을 해주자. Bind 9는 named계정으로 동작이 되기 때문에 설정화일들에 대한 소유권 조정이 필요하다. 먼저 유저를 생성해주자.

[root@localhost]#

[root@localhost]# useradd -s /bin/false -d /var/named named



유저 생성이 완료 되었다면 설정화일들의 소유권과 퍼미션을 조정해보자. Bind 9를 named계정으로 운영을 함으로 named계정에 최하 읽기 권한이 있어야 운영을 할 수 있다. 아래와 같이 설정화일들의 소유권과 퍼미션을 변경해 주자.

[root@localhost]#

[root@localhost]# chmod 640 rndc.key
[root@localhost]# chmod 640 rndc.conf
[root@localhost]# chmod 640 named.conf
[root@localhost]# chown root.named rndc.key
[root@localhost]# chown root.named rndc.conf
[root@localhost]# chown root.named named.conf
[root@localhost]# chmod 700 /var/named
[root@localhost]# chmod 600 /var/named/*
[root@localhost]# chown named.named /var/named
[root@localhost]# mkdir /var/run/named
[root@localhost]# chown named.named /var/run/named



이제 cashing역활을 할 수 있는 서버 설정이 끝이 났다. 이제 named데몬을 시작시킬 수 있는 스크립트를 만들어 보자. 필자는 named데몬을 시작시키는 스크립트를 Bind 9 RPM버전에 있는 스크립트를 수정해서 사용하였다. 아래 링크에서 받아서 사용하면 된다.

Bind 9 구동 스크립트 : named

다운 받은 스크립트를 /etc/rc.d/init.d에 복사해놓고 실행 권한을 준다음에 경로 설정만 해주면 된다.

[root@localhost]#

[root@localhost]# cp named /etc/rc.d/init.d
[root@localhost]# chmod +x /etc/rc.d/init.d/named
[root@localhost]# touch /etc/sysconfig/named
[root@localhost]# ln -s /usr/local/bind/sbin/named
/usr/sbin/named



시작 스크립트의 수정이 끝나면 이제 서버 시작시 자동으로 시작이 되도록 설정을 해준다. 아래와 같이 설정시 Level 3과 Level5일 경우 자동적으로 시작이 된다.

[root@localhost]#

[root@localhost]# chkconfig –add named
[root@localhost]# chkconfig –level 3 named on
[root@localhost]# ntsysv
[*]named 체크 확인

[root@localhost]# ln -s /etc/rc.d/init.d/named /etc/rc.d/rc3.d/S55named
[root@localhost]# ln -s /etc/rc.d/init.d/named /etc/rc.d/rc3.d/K44named



자 이제 네임서버의 설정이 모두 끝이 났다 이제 Bind 9를 시작시켜 보자.

[root@localhost]#

[root@localhost]# /etc/rc.d/init.d/named start (MySQL시작)
[root@localhost]# ps -ef | grep named (MySQL데몬 확인)
[root@localhost]# /etc/rc.d/init.d/mysqld named (MySQL 종료)



Bind 9가 이상없이 실행이 되는가? 실행이 된다면 아래 2개의 포트가 열려 있어야 된다.

[root@localhost]#

[root@localhost]# nmap localhost
53/tcp          open          domain
953/tcp          open          rndc



여기까지 이상없이 진행이 되었다면 우리가 설치한 Bind 9는 caching역활을 할 수 있다. 이제 도메인은 설정하고 운영하는 방법에 대해서 알아보자.

+Bind 9설치(RPM 설치)



Bind 9를 RPM패키지로 설치해 보자. Source설치에 비해서 간단방식의 RPM설치지만 지원 플랫폼이 제한되어 있어서 필자는 많이 사용하지는 않는다. 하지만 리눅스 플랫폼이라면 RPM설치를 적극 추천이다.

RPM 설치 방법 #1(up2date를 이용)

[root@localhost]#

[root@localhost]# up2date -u bind-utils
[root@localhost]# up2date -u bind
[root@localhost]# up2date -u caching-nameserver



RPM 설치 방법 #2(RPM패키지 이용)

[root@localhost]#

[root@localhost]# rpm -Uvh ftp://rpmfind.net/linux/redhat/updates/7.3/en/os/i386
/bind-utils-9.2.1-1.7x.2.i386.rpm

[root@localhost]# rpm -Uvh ftp://rpmfind.net/linux/redhat/updates/7.3/en/os/i386
/bind-9.2.1-1.7x.2.i386.rpm

[root@localhost]# rpm -Uvh ftp://rpmfind.net/linux/redhat/7.3/en/os/i386/RedHat
/RPMS/caching-nameserver-7.2-1.noarch.rpm



rpm패키지는 레드햇 원본 시디나, http://rpmfind.net에서 구할 수 있다. 설치 순서를 지켜줘야 된다. rpm설치시 의존성에 걸리기 때문에 위의 과정대로 설치해 준다. rpm설치는 Source설치에 비해서 설치가 쉽고 관리하기에 편리하다.

rpm패키지로 설치하면 설치가 끝나고 바로 caching역활의 서비스를 할 수 있다. Bind 9를 실행시켜 보자.

[root@localhost]#

[root@localhost]# /etc/rc.d/init.d/named start
[root@localhost]# nmap localhost
53/tcp          open          domain
953/tcp          open          rndc



이제 설치에 관련된 부분은 모두 끝이 났다 사용자가 생각하기에 편한쪽으로 선택해서 사용하면 된다. 지금부터는 설정과 테스트에 관해서 다룰 것이다.

+Caching Name Server 테스트



Bind 9를 설치했으니 이제 테스트를 해보자. 단순히 caching역활을 제대로 해내는지 테스트를 해보자.

C:windowssystem32cmd.exe

C:>nslookup
Default Server:  kns.kornet.net
Address:  168.126.63.1

> server 192.168.0.10 <– Bind 9가 설치된 네임서버 IP
Default Server:  [192.168.0.10]
Address:  192.168.0.10

> yahoo.co.kr
Server:  [192.168.0.10]
Address:  192.168.0.10

Non-authoritative answer:
Name:    yahoo.co.kr
Address:  211.32.119.151


> korea.com
Server:  [192.168.0.10]
Address:  192.168.0.10

Non-authoritative answer:
Name:    korea.com
Address:  211.109.6.235



위의 내용에서 우리는 nslookup도구를 가지고 네임서버에 질의를 해보았다. 네임서버를 Bind 9가 설치된 IP로 변경을 하고 yahoo.co.kr을 보냈더니 네임서버는 211.32.119.151의 결과를 보내 주었다. 이것은 우리가 브라우저에 yahoo.co.kr을 치면 211.32.119.151번의 IP를 찾아 가라는 말이다. 어떻게 해서 찾아 가는지는 설정화일에 나온다. 만약 네임서버가 설정이 잘못되었다면 아래와 같은 결과를 얻게 될 것이다.

C:windowssystem32cmd.exe

C:>nslookup
Default Server:  kns.kornet.net
Address:  168.126.63.1

> server 192.168.0.10 <– Bind 9가 설치된 네임서버 IP
Default Server:  [192.168.0.10]
Address:  192.168.0.10

>
> yahoo.co.kr
Server:  [192.168.0.10]
Address:  192.168.0.10

*** [192.168.0.10] can't find yahoo.co.kr: No response from server  



위와 같이 나올 경우 앞장의 설치문서를 참고하여 다시 설정해 보기 바란다.

+설정 화일



앞서 Source설치와 RPM설치에 관해 다뤄봤다. 이제 Bind 9를 운영하는데 필요한 설정화일들에 대해서 알아보자. caching-nameserver패키지를 설치했다면 운영에 필요한 기본 파일들은 모두 설치가 되어있다. 필자는 간단하게 caching-nameserver패키지에 설정 되어있는 상태를 기본으로 설명하겠다. 아래는 Bind 9를 운영시 꼭 필요한 파일들이다.

/etc/named.conf
/etc/rndc.conf
/etc/rndc.key
/var/named/*.zone
/var/named/named.local
/var/named/named.ca
위의 파일들은 최하 named계정이 읽을 수 있는 권한이 있어야 된다. 이제 하나하나 알아보자.

/etc/named.conf: Bind 9를 실행시에 가장 먼저 참조 되는 파일이다. 네임서버의 기본적인 정보들이 설정되어 있으며, 세부적인 설정들도 지정할 수 있다.

/etc/rndc.conf: rndc를 사용하기 위한 설정 파일이다. 보안상 최소 권한만 부여한다.

/etc/rndc.key : rndc를 사용하는데 필요한 key가 들어있다. 보안상 최소의 권한만 부여한다.

/var/named/*.zone: 네임서버 운영에 필요한 zone화일들이다. 디폴트로 /var/named로 설정이 되어있으나 변경 가능하다. 변경시 /etc/named.conf의 directory지시자에서 변경한 폴더를 지정해 주면 된다.

/var/named/named.local : Local Roopback IP의 reverse mapping을 정의하는 파일이다. 쉽게 IP –> 도메인으로 변경해주는 화일이다.

/var/named/named.ca : 최상위 루트 도메인 서버들이 정의 되어있는 파일이다. 루트 도메인 서버는 세계 각지에 흩어져 있으며 총 14대가 존재한다. 현재 대한민국에 미러서버를 추진중이다. 거의 수정할 필요는 없지만 적어도 1달에 한번은 업데이트 해주는 것이 좋다. 아주 가끔 변경되기도 한다. 2002년경에는 베리사인에서 관리하는 J루트 서버 IP가 변경된적이 있다.

+도메인 셋팅 #1



이제 실제적으로 Bind 9를 이용한 도메인 서비스를 해보자. 셋팅전에 우리는 네임서버가 어떻게 도메인을 IP로 바꿔주는지 알아야 된다. 간단히 알아보고 넘어가자.

필자는 nasord.com이란 도메인을 가지고 있다. 도메인 등록시 네임서버를 ns.rootline.com으로 등록을 해두었다. 그럼 이제 필자의 컴퓨터에서 nasord.com을 입력하면 필자의 컴퓨터에 설정되어있는 네임서버에 먼저 질의를 한다. 그럼 네임서버에서 닷컴 도메인을 관리하는 최상위 루트서버에 질의를 하고 최상위 루트서버에서는 ns.rootline.com으로 가라고 알려준다. 그럼 ns.rootline.com에서는 설정되어있는 nasord.com의 IP를 필자의 컴퓨터에 가르쳐 준다.

위의 결과로 필자는 nasord.com의 IP를 받아왔다. 하지만 위의 설정전에 먼저 읽어 들이는 파일이 있다. 윈도계열의 컴퓨터의 경우 WINNTSystem21Driversetc폴더의 hosts(리눅스 : /etc/hosts)화일을 먼저 참조한다. 만약 hosts화일에 nasord.com의 IP가 미리 설정이 되어있다면 필자의 서버는 네임서버에 질의를 하지 않을 것이다. hosts화일 다음에 참조하는 것이 컴퓨터의 메모리에 남아있는 캐시이다. 도스창에서 아래와 같이 입력해 보기 바란다.

C:windowssystem32cmd.exe

C:>ipconfig /displaydns
C:>ipconfig /flushdns <– 캐시 삭제



위와 같이 입력하면 현재 컴퓨터에 남아있는 캐시들이 보일 것이다. 종합해보면 컴퓨터에서 질의를 보낼 경우 가장먼저 hosts화일을 참조하고 다음으로 캐시를 참조한다. 만약 둘다 없다면 컴퓨터에 셋팅되어있는 네임서버에 질의를 하게 된다. 위의 내용들은 실무에서 아주 중요하게 사용이 된다. 네임서버에서 변경을 해도 가끔식 적용이 안될 때가 있는데 위의 경우처럼 찾아보면 쉽게 해결할 수 있다.

+도메인 셋팅 #2



이제 Bind 9를 이용하여 실제로 도메인서버를 운영해보자. 도메인을 설정하기 위해서는 named.conf화일과 zone화일이 필요하다. 연습용으로 nasord.com이란 도메인을 설정해 보겠다. 필자가 Bind 9가 구동될 때 가장 먼조 참조하는 파일이 named.conf화일이라고 했다. named.conf화일에는 규칙이 있으며, 규칙에 따라서 편집을 해줘야 된다.

[root@localhost]#

[root@localhost]# vi /etc/named.conf

zone "nasord.com" IN {
        type master;
        file "nasord.com.zone";
        allow-update { key "rndc-key"; };
};



위와 같이 named.conf화일에 추가를 해주자. 들여쓰기를 할 때는 꼭 탭키를 사용하기 바란다. 위의 내용은 nasord.com이라는 도메인을 master로 설정하고 nasord.com.zone이란 zone화일을 사용하겠다는 의미이다. allow-update는 뒤에 다룰 동적 업데이트를 위한 설정이다. allow-update내용에서 key부분은 rndc.conf에서 정의되어있는 key가 입력되야 된다.

이제 nasord.com.zone화일을 편집해 보자.

[root@localhost]#

[root@localhost]# vi /var/named/nasord.com.zone
$TTL 86400
@        IN        SOA        ns.nasord.com. admin.nasord.com. (  
                                      2003081301 ; serial
                                      28800      ; refresh
                                      7200       ; retry
                                      604800     ; expire
                                      86400      ; ttl
                                      )
                                      
        IN        NS        ns.nasord.com.
        IN        MX        10        mail.

@        IN        A        192.168.0.13  
ns        IN        A        192.168.0.10  
ftp        IN        A        192.168.0.14  
mail        IN        A        192.168.0.15  
  
www        IN        CNAME        @



위와 같이 zone화일을 생성해 보자. zone화일은 크게 두 개의 영역으로 구분이 된다. SOA(Start Of Authority)영역과 데이터 영역으로 구분한다. 이제 세부적으로 살펴보자 먼저 SOA영역 먼저 살펴보자.

[root@localhost]#

$TTL 86400
@        IN      SOA     ns.nasord.com. admin.nasord.com. (  
                                      2003081301 ; serial
                                      28800      ; refresh
                                      7200       ; retry
                                      604800     ; expire
                                      86400      ; ttl
                                      )



$TTL 86400 : zone정보의 ttl값으로 지정된 시간이 지나면 캐시에서 삭제 된다. 기본적으로 86400초 1일이다.

골뱅이 : ORIGIN을 뜻하며, 도메인 자기 자신을 나타낸다.

ns.nasord.com. : 도메인의 네임서버를 지정한다.

admin.nasord.com. : 도메인의 관리자 메일을 지정한다. 입력시 오리곤을 쓰는 일이 없도록 한다. 점으로 구분해야 된다.

2003081301 ; serial : 도메인의 업데이트 유무를 나타내는 시리얼 값이다. 보통 YYYYMMDDHH의 형식으로 입력한다. 만약 zone화일의 정보가 변경이 되었다면 꼭 증가 시켜 줘야 된다. 그래야 보조 네임서버에서 변경 유무를 확인할 수 있다.

28800 ; refresh : 마스터 네임서버로부터 데이타를 가져온 후 다시 업데이트 하기 위해 접속 시도를 할 때까지 기다리는 시간을 지정한다.기본값은 8시간이다.

7200 ; retry : 마스터 네임서버에 접속이 실패했을 경우 지정된 시간이 지나면 재접속을 한다.

604800 ; expire : 마스터 네임서버에서 받아온 도메인의 정보들은 보관하는 주기이다. 지정된 시간이 지나면 받아온 데이터가 신뢰성이 없다고 판단하고 삭제한다. 기본값은 7일이다.

86400 ; ttl : 캐시된 도메인의 정보들을 보관하는 시간이다. 네임서버는 질의를 던질 때 마다 일일이 물어보는 것이 아니고 한번 질의된 정보는 ttl에 지정 되어있는 시간동안 보관하게 된다. 좀더 빠른 서비스를 위해서 보관하고 있는데, 기본값을 사용하면 된다. 만약 서비스 이전계획이라면, 미리 ttl값은 짧게 잡아서 캐시를 빨리 삭제 해주는 것이 좋다.

이제 실제 도메인의 데이터가 들어가는 부분을 살펴 보자.

[root@localhost]#

        IN        NS        ns.nasord.com.
        IN        MX        10        mail.

@        IN        A        192.168.0.13  
ns        IN        A        192.168.0.10  
ftp        IN        A        192.168.0.14  
mail        IN        A        192.168.0.15  
  
www        IN        CNAME        @



위의 예제는 간단해 보이지만 처음 설정하는 것이라면 가장 실수가 많은 곳이다. 데이터 부분을 설정하기 전에 먼저 레코드 타입에 대해서 설명하겠다. 위에 보면 NS, MX, A, CNAME 이런 것들이 보일 것이다. 복잡하게 생각하면 복잡하기만 하니까 간단히 설명하겠다.

NS 레코드 : NS 레코드는 도메인의 네임서버를 지정한다. 예제로 보면 위에 ns.nasord.com.이렇게 뒤에 점을 붙였다. 꼭 붙여야 된다. 왜 그런지는 안붙이고 질의를 해보면 알 수 있을 것이다. NS 레코드는 위임도 가능하다.

[root@localhost]#

ns.kr.nasord.com        IN        A        192.168.0.11
kr.nasord.com                IN        NS        ns.kr.nasord.com.



위의 예제에서 보면 ns.kr.nasord.com이란 호스트에 192.168.0.11의 IP를 할당하고, kr.nasord.com의 네임서버를 ns.kr.nasord.com으로 설정했다. 그러면 앞으로는 우리가 kr.nasord.com을 찾을 때는 192.168.0.11에서 질의를 수행하게 된다. 이런식으로 하면, 한 개의 도메인을 가지고 2차, 3차 호스트를 만들어서 사용할 수 있다.

MX 레코드 : MX 레코드는 Mail Exchange의 약자로 메일서버를 지정하면 된다. 필자는 단독 메일서버로 설정해서 nasord.com으로 오는 메일을 192.168.0.15로 보내도록 설정했다. MX 레코드는 여러개를 지정해서 보조 메일서버도 설정할 수 있다.

[root@localhost]#

        IN        MX        10        mail.
        IN        MX        20        mail2.

mail        IN        A        192.168.0.15  
mail2        IN        A        192.168.0.16



위의 설정에서 필자는 2개의 MX 레코드를 생성했다. mail과 mail2이다 각각의 호스트는 15번과 16번 IP로 설정이 되어있다. 위의 경우 MX 레코드 뒤에 있는 숫자 10과 20의 설정에 따라서 메일을 받는 우선순위가 부여된다. 낮은 숫자의 호스트가 먼저 메일을 받는다. 만약 mail호스트가 다운이 되서 메일을 받지 못한다면 메일은 mail2호스트로 건너가서 queuing상태에 있다가 mail호스트가 살아나면 다시 메일을 보내준다. 이런 설정일 경우 메일서버 한 개가 다운이 되어도 메일을 잃어 버릴 염려가 없다.

A 레코드 : A 레코드는 실제로 호스트에 IP를 부여하는 역할을 한다. 필자는 기본적으로 4개의 호스트를 설정했다. @, NS호스트. mail호스트, ftp호스트이다. A 레코드를 추가해줄 때마다 도메인에 서브 호스트가 생성이 된다. A 레코드를 잘 사용하면 호스트 분산역활도 할 수 있다. 예제로 필자는 웹서버가 4대가 있다. 하지만 L4스위치는 가격이 비싸다. 이럴 경우 Bind를 이용해서 저렴하게 분산 호스트를 구성할 수 있다.

[root@localhost]#

www        IN        A        192.168.0.20  
        IN        A        192.168.0.21  
        IN        A        192.168.0.22
        IN        A        192.168.0.23



위의 예제에서 필자는 한 개의 A레코드에 4개의 IP를 할당하였다. 그럼 클라이언트에서 질의를 던지면 네임서버는 www호스트에 대해서 20~23번까의 IP중에서 한 개식 한 개식 분산시켜서 IP를 가르쳐 준다. 위의 방식을 Round Robbin이라고 하며, 종종 사용할 때가 있을 것이다. microsoft.com의 웹서버와 cnn.com의 웹서버가 위의 방식으로 운영이 되고 있다. L4에 비해서 설정이 쉽고 소요 비용이 적기 때문에 종종 사용한다.

CNAME : CNAME는 별칭이다. 각각의 호스트에 모두 A 레코드로 설정을 해줄 경우, 쉽게 예를 들어서 서브 호스트가 1000개가 있다고 설정해보자 각각의 호스트는 모두 같은 IP인데 네트워크의 변화로 IP가 변경이 되었다고 생각해보자. 이럴 경우 모든 호스트를 A 레코드로 설정를 했다면 모든 호스트에 IP의 변화가 필요할 것이다. 하지만 CNAME를 이용하면 CNAME에 해당되는 한 개의 호스트만 IP를 변경해주면 된다. CNAME를 사용하나 A 레코드를 사용하나 결과는 같지만, 관리적인 측면에서 적절한 CNAME의 사용을 권장한다.

네임서버셋팅과 2차네임서버구현 1/2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